본문 시작

  환기는 예방의학!!!  
  환기는 실내공기질 관리!!!  
Home 알림마당 회원사동정
회원사동정

LG전자, 실내 환기 새 기준 제시한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댓글: 0   조회수: 84 날짜: 2024-05-20

본문

LG전자, 실내 환기 새 기준 제시한다

건설硏과 MOU… 환기 인증제도 개발
제품 성능검증·통합관리시스템 등 연구

배정현 LG전자 SAC사업담당(우)과 송태협 건설연 건축연구본부장이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하고 있다.
▲ 배정현 LG전자 SAC사업담당(우)과 송태협 건설연 건축연구본부장이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하고 있다.

LG전자(대표 조주완)가 한국건설기술연구원(원장 김병석)과 손잡고 환기의 중요성을 알리며 실내 공기질 관리 가이드라인을 만든다. 환기 제품 인증제도 개발과 민감·취약 계층 이용 시설의 실내 공기질 개선사업도 함께 진행한다.

LG전자는 5월13일 건설연과 이러한 내용을 담은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서울 마곡 LG사이언스파크에서 열린 협약식에는 배정현 LG전자 SAC사업담당(상무), 채상철 에어솔루션마케팅담당(상무), 송태협 건설기술연구원 건축연구본부장 등이 참석했다.

정부 출연 연구기관인 건설연은 지난해 환경부가 선정하는 ‘실내환경관리센터’로 최초 지정됐다. 실내환경관리센터는 실내 공기질 관리의 질적 향상을 위한 측정기기나 정책 지원을 위한 연구를 수행하며 취약계층이용 시설에서 공기질 관리 및 개선지원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이번 업무협약은 환기의 필요성을 알리기 위한 협업 체계를 확립하기 위한 체결됐다. LG전자와 건설연은 △환기 제품 인증제도 개발 △환기 제품 성능검증 및 통합관리시스템 연구 △실내 공기질 관리 관련 빅데이터 구축을 위한 기술 지원 △실내 공기질 관리 가이드라인 제시를 위한 기술·정책적 공동 대응 등을 하게 된다.

환기는 코로나19 등을 계기로 실내 오염 물질에 대한 경각심이 높아지며 중요성이 커지고 있다. 황사나 미세먼지 같은 외부 요인으로 자연 환기가 어려워지면서 창문을 열지 않아도 신선한 외부 공기로 집안을 환기할 수 있는 실내 환기 제품 시장도 성장하는 추세다.

LG전자는 시스템에어컨과 연동하면 실내 공기를 더 빠르고 쾌적하게 관리하는 가정용 프리미엄 환기시스템으로 시장을 선도하고 있다. 이 제품은 미세먼지, 유해세균 등으로 인해 오염된 실내 공기를 바깥으로 배출하고 필터를 거친 깨끗한 외부 공기를 집안으로 공급한다.

LG전자와 건설연은 민감·취약계층을 대상으로 한 실내 공기질 개선 사업도 공동 추진한다. 정부는 어린이집, 노인요양시설, 산후조리원 등 공기질이 중요한 다양한 시설에서 실내 공기질이 적절하게 관리되도록 전문가 진단을 비롯해 측정기기, 공기순환기, 제습기 등을 지원하는 사업을 한다. LG전자와 건설연은 실내 공기질 관리의 전문성을 살려 협업할 예정이다.

LG는 지난 2019년 정부 당국과 협의를 통해 공기정화시설이 부족했던 전국 433개 초·중·고등학교에 공기청정기 1만100대를 지원한 바 있다. 또한 전국 262개 아동복지생활시설에 공기청정기 3,100대를 지원하는 등 취약계층을 위한 실내 공기질 개선에 힘써왔다.  

이재성 LG전자 H&A사업본부 에어솔루션사업부장(부사장)은 “LG전자는 환기의 필요성을 널리 알리고 혁신적인 솔루션을 제시함으로써 차별화된 고객경험을 제공하고 관련 제도 개선을 이끌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바로가기